세계 도자기 엑스포2001을 위하여 설립된 세계도자센터는 설봉 공원 중턱에 위치하고 있다. 세계적인 행사를 위하여 지어진 건물답게 깨끗하고 청아한 공원 가운데 위치하고 있는데 건물 내부의 정갈함과 조용함도 도자기의 이미지를 연상시킨다. 센터에서는 현대 도예를 대표하는 세계 각국 작가들의 생활도자와 조형도자를 만날 수 있다. 1층에 있는 1관에서는 생활도자를, 2관에서는 조형 작품으로서의 도자기를 관람 할 수 있다. 2층에서도 역시 세계 각국의 도자기 작가들의 작품을 엿볼 수 있고 도자기 엑스포2001에 대한 기념 자료 등을 볼 수 있다. 큐레이터가 친절한 설명도 곁들여 준다. 엑스포 마스코트였던 귀여운 토야(TOYA)의 모습도 곳곳에서 볼 수 있다. 전시장 주변의 공원은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나 가족 나들이 장소로 손색이 없다